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버전 출시 소식

스타크래프트 1 브루드 워(Starcraft I : Brood War)의 리마스터 버전이 올해 여름 출시된다는 소식입니다!



블리자드는 3월 2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스타크래프트 출시 19주년을 맞아 스타크래프트 관련 행사를 진행했는데요,

행사 전 기자회견에서 블리자드의 CEO인 마이크 모하임과 관계자들이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 버전이 올 여름 출시될 예정이라고 공식 발표해 한국 팬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불러 일으키고 있습니다.



2013년부터인가요? 리마스터 버전에 대한 기대로 그동안에도 블리즈컨 시즌만 되면 꾸준히

"올해다! 올해는 진짜다!" 식의 루머가 있어왔는데요

올해는 양치기 소년이 아니고 기류가 정말로 뭔가 있다라는 많은 팬분들의 예상이 맞았네요~



리마스터(Remastered) 버전은 기존 스타크래프트 1의 그래픽을 전면적으로 개선하여 출시되는 버전입니다.

블리자드 측은 '스타크래프트는 RTS 장르 중에서도 게임의 밸런스가 가장 우수한 게임'이라며 기존의 게임성을 유지하는데 초점을 맞췄다고 합니다. 발키리 버그 등의 버그만 간략히 수정했으며 4K UHD 그래픽 및 와이드스킨과 고음질 오리지널 오디오를 지원하고 기존 5개의 언어에서 한국어를 포함한 13개 언어를 음성까지 적용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또한 클라우드에 자동으로 등록되는 리플레이 시스템과 줌 인, 줌 아웃 등 다양한 시점의 관전이 가능한 옵저버 모드도 새롭게 지원하며 블리자드 Battle Net 계정과 연동하여 매치 메이킹과 래더 MMR 시스템도 가능하도록 했습니다. 게이트웨이도 기존의 아시아 서버, 유럽 서버 등에 이어서 새롭게 피쉬 서버도 공식적으로 활용된다고 합니다.



이 날 행사장을 찾은 우리나라 E-Sports의 상징과도 같은 임요환 전 선수는 "스타크래프트는 내게 열정 그 자체다. 19살에 스타크래프트라는 게임을 처음 접했다. 그리고 벌써 19년이 지났다. 후배들이 스타크래프트를 열심히 하는 걸 보고서 다시 열정이 타오르고 있다"라며 스타크래프트 리마스터의 발표를 기뻐했다고 합니다. 



스타크래프트 1은 이렇게 발표된 지 20년이 된 게임임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우리나라 PC방 점유율 10위권 안에 들 정도로 아직까지도 인기를 누리고 있는 게임입니다. E-Sports의 종주국인 우리나라의 게임문화를 만든 게임이며, 그 시대를 살았던 많은 사람들에게 공감으로, 추억으로 남아있는 상징적인 게임입니다.


아직도 명맥이 이어지고 있는 스타리그(ASL)


승부조작 사건 이후 쇠락의 길을 걷던 E-Sports 종목으로서의 스타크래프트였지만,

많은 사람들의 노력으로 살아난 스타리그는 여전히 엄청난 인기를 누리고 있습니다. 



올 여름 리마스터 버전이 출시되면 그 시절 젊음을 스타크래프트와 함께 했던 분들은 향수에 젖고, 스타크래프트란 게임의 매력에 새롭게 빠지게 되는 어린 분들과, E-Sports 계에도 스타크래프트의 바람이 다시금 불어 오면서 스타크래프트의 인기가 대한민국에 다시 한번 몰아치게 될 수 있기를 기대해봅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니놀 노니놀

댓글을 달아 주세요



Imagine Dragons - Believer




First things first

가장 중요한 일을 먼저 해야해

I'ma say all the words inside my head

난 내 머리 속에 있는 모든 말들을 뱉어낼거야

I'm fired up and tired of the way that things have been, oh-ooh

난 화가 치밀어 올라, 지금까지 해왔던 방식들에 신물이 나

The way that things have been, oh-ooh

지금까지 그래왔던 것들에


Second thing second

그 다음으로 중요한 것

Don't you tell me what you think that I can be

내가 무엇이 될 수 있는지 네 생각들을 내게 말하지 마

I'm the one at the sail, I'm the master of my sea, oh-ooh

키를 잡은 이는 바로 나야, 내가 나의 바다의 주인이야

The master of my sea, oh-ooh

나의 바다의 주인


I was broken from a young age

내 어린 시절은 상처가 많은 날들이었지

Taking my sulking to the masses

난 그 상처를 많은 이들에게 보이고

Writing my poems for the few

그들을 위한 나의 시를 써내려가고 있어

That looked at me, took to me, shook to me, feeling me

그들은 나를 바라봐주고, 받아들여주고, 열광해주고, 느껴줬어

Singing from heartache from the pain

고통으로부터 온 마음의 상처들을 노래하며

Take up my message from the veins

혈관을 타고 흐르는 메세지와

Speaking my lesson from the brain

머리로 깨달은 교훈들을 말하고

Seeing the beauty through the..

그 아름다움을 보고 있어


Pain!

고통을 통해서

You made me a, you made me a believer, believer

고통은 나를 만들었어, 나를 믿는 이로 만들었어

Pain!

고통은

You break me down, you build me up, believer, believer

나를 무너뜨리고, 나를 강하게 만들었어, 믿는 이로, 믿는 이로


Pain

고통

I let the bullets fly, oh let them rain

난 총알을 날아오게 둬, 비가 내리듯 쏟아지게

My life, my love, my drive, it came from..

나의 삶, 나의 사랑, 나의 투지, 그건 모두

Pain!

고통으로부터 왔어

You made me a, you made me a believer, believer

고통은 나를 만들었어, 나를 믿는 이로 만들었어


Third things third

세번째 것들은 세번째로

Send a prayer to the ones up above

저 위에 있는 이들에게 기도해

All the hate that you've heard has turned your spirit to a dove, oh-ooh

네가 들었던 모든 증오가 너의 영혼을 한 마리 비둘기가 되게 했어

Your spirit up above, oh-ooh

저 위에 있는 너의 영혼


I was choking in the crowd

그 무리들 속에서 난 숨이 막혔어

Living my brain up in the cloud

애써 현실을 피하며 살아갔지만

Falling like ashes to the ground

다시 부딪힐 수 밖에 없었지

Hoping my feelings, they would drown

내가 느끼는 감정들이, 차라리 익사해버리기를 바랬지만

But they never did, ever lived, ebbing and flowing

그런 적은 절대 없었어, 사는 동안, 밀려왔다 빠져나가기를 반복하며

Inhibited, limited

억제되고, 제한되기만 했어

Till it broke open and it rained down

망가져 열리고, 쏟아질 때까지

It rained down, like...

쏟아져내렸어, 마치


Pain!

고통처럼

You made me a, you made me a believer, believer

넌 나를 만들었어, 넌 내가 믿음을 가지게 만들었어

Pain!

고통

You break me down, you built me up, believer, believer

넌 날 무너뜨리고, 날 만들었어, 믿음을 가진 이로


Pain

고통

I let the bullets fly, oh let them rain

난 총알을 날아오게 둬, 비가 오듯 쏟아지도록

My life, my love, my drive, it came from..

나의 삶, 나의 사랑, 나의 투지 그건 모두

Pain!

고통으로부터 왔어

You made me a, you made me a believer, believer

넌 날 만들었어, 넌 나를 믿는 이로 만들었어


Last things last

마지막으로 해야할 것

By the grace of the fire and the flames

그 불의 은총과 불길로

You're the face of the future, the blood in my veins, oh-ooh

네가 바로 미래의 얼굴이야, 내 혈관을 도는 피

The blood in my veins, oh-ooh

내 혈관을 도는 피

But they never did, ever lived, ebbing and flowing

하지만 그런 적은 없었지, 지금까지 살면서, 밀려왔다 빠져나가기를 반복하며

Inhibited, limited

억제되고, 제한되기만 했어

Till it broke open and it rained down

그것이 망가져 열리고, 쏟아질 때까지

It rained down, like...

쏟아져내렸어, 마치


Pain!

고통처럼

You made me a, you made me a believer, believer

넌 날 만들었어, 넌 내가 믿음을 가지게 만들었어

Pain!

고통

You break me down, you built me up, believer, believer

넌 날 무너뜨리고, 날 만들었어, 믿음을 가진 이로, 믿음을 가진 이로


Pain

고통

I let the bullets fly, oh let them rain

난 총알을 날아오게 둬, 비가 내리듯 쏟아지도록

My life, my love, my drive, it came from..

나의 삶, 나의 사랑, 나의 투지 그건 모두

Pain!

고통으로부터 왔어

You made me a, you made me a believer, believer

고통은 나를 믿는 이로 만들었어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니놀 노니놀

댓글을 달아 주세요


바쁜 분들은 20:40초부터 20:50초까지만


2016년 12월 9일 박근혜 前 대통령의 탄핵소추안이 가결된지 3달만에 헌법재판소의 결정이 이뤄졌다.

대한민국의 국민들이 커가는 지금, 미래의 대한민국에 있어 매우 중요한 순간이라는 생각이 든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노니놀 노니놀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